North-East-West-South

우리은행 , 신한은행 거액 해외송금 관련 검사

WL.RMA 2022. 7. 28.


 

현재까지 2개 은행에서 확인한 이상 외화송금 거래규모는 총 4.1조 원 수준으로 최초 은행이 보고한 규모보다 증가된 상태이다. 우리은행에서는 5개 지점에서 931회에 걸쳐 총 1.6조 원 규모의 이상 외화송금이 취급되었다고 보고 했다. 신한은행에서는 11개 지점에서 1천 회 이상에 걸쳐 총 2.5 조원 규모의 이상 외화송금이 취급되었다고 보고 했다. 다만 이중에는 송금자금에 정상적인 상거래 자금도 일부 포함된 걸로 확인된다. 

 


 

우리은행, 신한은행에서 거액의 외화송금 거래

 

 

22.6.22  / 22.6.29 일 각각 우리은행과 신한은행에서 해외로 거액의 송금거래고 있는 사실을 보고 받고 현장검사에 금감원이 착수했다. 현재 금감원은 외환감독국, 일반은행검사국, 자금세탁 방지실이 연계하여 검사 중으로 8.5 일 이후 검사를 마무리할 예정이다. 금감원은 22.7.1 모든 은행을 대상으로 유사거래가 있었는지 자체점검을 실시하고 그 결과를 7월 말까지 제출하도록 요청했다.

현재까지 파악된 자금흐름 측면에서 법인계좌에서 타 법인 대표 계좌로 송금, 동일한 계좌에서 다른 2개 법인으로 송금, 특수관계인으로 보이는 업체들의 기간을 달리 한 송금으로 서로 연관된 거래들이 확인되었다. 일부 거래는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로부터 흘러 들어오는 자금과 일반적인 거래를 통화 자금이 섞여서 해외로 송금된 걸로 확인되었다. 

 

 

현재까지 2개 은행에서 확인한 이상 외화송금 거래규모는 총 4.1조 원 수준으로 최초 은행이 보고한 규모보다 증가된 상태이다. 우리은행에서는 5개 지점에서 931회에 걸쳐 총 1.6조 원 규모의 이상 외화송금이 취급되었다고 보고 했다. 신한은행에서는 11개 지점에서 1천 회 이상에 걸쳐 총 2.5 조원 규모의 이상 외화송금이 취급되었다고 보고 했다. 다만 이중에는 송금자금에 정상적인 상거래 자금도 일부 포함된 걸로 확인된다. 

금감원 검사 및 은행 자체점검 결과 등을 기초로 이상 외화송금 업체가 추가로 확인되는 경우 검찰 및 관세청에 통보하여 수사 등에 참고토록 조치할 계획이다. 

 

 

댓글0